상단메뉴 바로가기 좌측메뉴 바로가기 본문내용 바로가기 하단영역 바로가기

학사공지(대학)

Home 공지사항 학사공지(대학)

본문 영역

신학대학원 학사안내 - 공지사항

2021-1학기 재학생 수강신청 안내

작성자 : 교학실(신대원)/전지원 작성일: 2021.01.26 게시기간: 2021.01.26(화)~ 2021.02.05(금) 조회 : 3455

*1/28 변경사항

1. 신약학 선택과목 변경: 바울서신개관(김서준)-> 공동서신(소기천)

2. 강의안내, 강의시간표 신규교원 표기된 과목 수정하여 파일 탑재

 

 

1. 수강신청

. 일 정

1) 장애학생: 129() 09:00 ~ 5() 23:59

2) 재 학 생: 21() 09:00 ~ 5() 23:59(복학신청 완료된 복학생 포함)

3) 신 입 생: 225() 09:00 ~ 228() 23:59

4) 재학생(신입생 포함) 수강신청 변경: 31() 09:00 ~ 38() 23:59

현재 학생정보시스템 내 개설강좌현황에서 수업계획서를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5) 학점등록 신청: 2월 1일(월)~ 2월 25일(목) / 첨부된 신청서를 작성하셔서 교학실(pctssueop@puts.ac.kr)로 제출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 수강신청: www.puts.ac.kr 학생정보시스템 수강신청

 

. 유의사항:

1) 신학과 1학년은 수강신청 분반에 따라 필수 교과목 코드가 다르므로 정확히 선택해야 함.

2) 25() 23:59시까지 완료된 수강신청 내역만 임시출석부에 등재

 

2. 유의사항(자세한 사항은 붙임파일을 반드시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 코로나19상황에 따라 2021-1학기 수업방식 안내 공지(http://reurl.kr/7EF3723XY)

신학과 2, 3학년 필수과목 수강신청은 본인의 학년에 해당하는 필수과목 중 원하는 수업을 신청하시기 바랍니다.(선착순 수강신청)

신학과 2013학번부터 예배학개론목회실습5(예배의실제)의 선수과목이므로 3학년 1학기 재학생(2013학번 이후) 중 미이수자는 1학기에 반드시 예배학개론을 수강신청하여 이수하시기 바랍니다. (제한인원 160)

예배학개론 미이수시, 2학기에 3학년 2학기 필수과목으로 개설되는 목회실습5(예배의실제)를 수강신청 하실 수 없습니다.
-예배학개론 수강 관련 안내 공지 확인: 반드시 확인하시기 바랍니다.->(http://reurl.kr/7EF369AHY)

2021-1학기 교학실 일괄 수강신청 교과목(수강신청 기간에 수강신청내역에서 확인)

신학과 : 경건훈련, 신학입문, 신학생활1, 신학생활3(교회안현장실천)

필수과목은 해당 학년에 반드시 수강해야 하며, 해당 학년에서 수강하지 않으면 부득이한 사유를 제외하고는 상위학년에서 수강신청이 불가하여 졸업이 지연될 수 있습니다.

(제외대상 : 재수강, 선수과목미이수로 인한 필수미이수)

본인의 필수과목 이수현황을 미리 확인하셔서 불이익을 당하지 않도록 유의하시기 바랍니다.

수강신청 후 본인의 시간표와 수강신청과목을 수강신청 변경기간 마지막 날 학생정보시스템에서 반드시 최종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경건실천 과목은 본인의 해당 학년에 맞게 필수로 신청하시기 바랍니다.

수업배정과 시간표가 유동적입니다. 시간표에 배정해 놓은 시간은 변동 가능하오니 이점 양해하여 주시기 바라며, 추후 변경되는 부분이 있으면 공지하도록 하겠습니다.

첨부된 강의안내자료를 필히 확인하시기 바랍니다(졸업요건 및 필수과목 수강신청 등).

 

수업계획서 최종 확인 안내: 일부 입력이 안된 과목에 대한 최종 수업계획서는 2/1(월) 부터 열람이 가능하오니 확인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3. 3학년 신학생활5/목회연구1 수강신청: 선착순 수강신청, 2학기에도 동일한 분반으로 수강신청되며, 분반 변경 불가,

(자세한 사항은 붙임의 강의안내파일 p.15 참조)

4. 신학생활 첫모임 : 신학생활 제도가 정착됨에 따라 첫모임은 별도 공지하여 모이지 않으며, 모임은 반별로 지도교수와 학생이 정해서 학기당 4회 이상 모임을 운영하시기 바랍니다.

5. 첨부파일

강의안내자료

시간표

학점등록신청서

 

 




하단영역

페이지상단으로